티스토리 뷰

저녁을 7시쯤에 먹다 보니 이쯤이 되면 배도 고프고, 영화를 볼 때 입도 심심해진다. 그래서 퇴근길에 과자나 군것질거리를 사가거나 통닭을 시켜먹는 것이 작은 행복이다. 


얼마 전 맥도날드도 배달 서비스를 한다는 소식을 들었다. 불과 2주 사이에 맥도날드 홈서비스를 3차례나 이용했다. 맥도날드 홈서비스는 중국집처럼 영업점으로 연락하는 것이 아니라 미스터피자처럼 전문 상담원이 주문을 받아 매장으로 연결해주는 방식이다. 한 번 이용한 전화번호는 상담원이 주소랑 특징을 기록해 두었다가 다음번에 주문할 때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. 그런데 이때 주소 등을 저장하는 것에 대한 동의를 구하지는 않았는데 이거 개인정보 침해가 아닌가?? ㅋ


맥도날드 홈서비스 전화번호 : 1600-5252



24시간 맥도날드 매장에서는 24시간 배달 되지만 시간에 따라 혹은 매장에 따라 배달되지 않는 메뉴도 있다. 물론 이건 상담원이 안내해준다. 매장에서 직접 사는 것보다 몇백 원 비싸지만, 통닭집도 문 닫는 2~3시가 넘어서도 배달해주는 것을 고려하면 아깝지 않을 정도라 본다.


대부분 배달 음식들은 매장에서 직접 사는 비용과 같아서 배달비가 무료라고 느껴지는데 맥도날드는 같은 메뉴라도 배달할 때 비용이 붙는다는 것이 좀 특이하다. 배달용 메뉴판을 보면 메뉴마다 배달 비용이 붙어있기 때문에 많이 시킬수록 배달비용도 올라가게 된다. 뭐 혼자서 시켜먹는 나와 같은 사람에게는 문제없겠지만 여럿이서 시킬면 배달 비용이 무시 못할 정도가 된다고나 할까…. 


아무튼, 24시간 언제든지 배고플 걱정이 사라진 것 같은 나에겐 작은 즐거움이다.

댓글
댓글쓰기 폼